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검색

PEOPLE & NEWS
> 병원소개 > 미디어홍보센터 : PEOPLE & NEWS
말초혈액 이용 난소암 진단기술 특허
작성자 |
관리자
등록일 |
2019-08-02
조회 |
306

말초혈액 이용 난소암 진단기술 특허

-이선영·조동휴 교수팀 말초혈액 내 돌연변이 유전자 이용 기술...난소암 조기진단 기대-

    

   

 

우리병원 이선영 조동휴 교수팀이 말초 혈액내의 돌연변이 유전자를 이용한 난소암 진단 기술을 특허출원했다.

 

방사선종양학과 이선영 교수와 산부인과 조동휴 교수가 종양세포 분리기술 관련 말초혈액에서 난소암을 진단하는 기술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다.


특허출원의 내용은 난소암 진단과 관련해 돌연변이 유전자 및 이를 이용한 진단 방법을 말초 혈액을 이용 방법에 관한 것이다.


이번 연구는 2017년도 미래창조과학부가 주관하는 이공계 기초산업연구의 지원을 받아 진행된 혈중 암 게놈 분석을 통한 여성암 마커 개발 및 활용연구로 진행했다.


본 특허출원 내용은 난소암 환자에서 혈액 내에 존재하는 암을 진단하는 방법 중 돌연변이 유전자를 이용하여 조기에 진단하는 방법에 대하여 제시하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급변하는 암 환자 혈액 내에 존재하는 암 세포 진단기술에 대한 다양한 기술에 대해서 논의하고 있으며, 이번에 특허 출원된 말초혈액을 이용한 진단방법이 암의 조기 발견 및 치료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는 평이다.


특히 난소암의 경우는 조기 진단이 어려운 종양으로 대부분의 환자가 전이가 상당히 진행된 상태에서 진단되는 경우가 많은 상황을 고려해 보면, 말초 혈액 내 순환 종양세포 분리 기술은 혈액 내 존재하는 암 세포를 찾아내서 암의 전이 및 예후를 조기에 예측하고 치료하는데 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선영 조동휴 교수팀은 이번 특허출원이 난소암의 조기발견을 통해 치료의 성공률을 높이고 암세포의 돌연변이 연구를 통한 환자 맞춤형 항암제 처방 기술과 혈액 내 존재하는 암세포와 원 발암 세포와의 비교연구 및 암의 발생 메커니즘 연구의 기폭제가 되어 난소암 치료제 개발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