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검색

메디컬뉴스
> 병원소개 > 미디어홍보센터 : 메디컬뉴스
전북대병원 응급실 개선 효과 ‘톡톡’
작성자 |
관리자
등록일 |
2017-10-10
조회 |
101

전북대병원 응급실 개선 효과 톡톡

- 권역응급의료센터 재지정 이후 응급실 운영 체계 개선...각종 목표지수 상회하면서 응급실 서비스 향상-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강명재)이 권역응급의료센터 재지정과 함께 보건복지부가 제시한 개선 목표 지수를 훨씬 상회하는 등 응급실 운영체계 개선 효과가 가시화되고 있다.

 

18일 전북대병원에 따르면 8월말 현재 기준 병상포화지수와 중증응급환자 재실시간, 중증상병 해당환자 재전원율 등 응급의료 서비스가 전반적으로 향상되면서 전년도 평가결과는 물론 보건복지부가 제시한 개선 목표치를 크게 상회하고 있다.

 

우선 응급실 과밀화 지수를 말하는 병상포화지수는 100%로 개선목표치(110%)10% 초과 달성했으며, 전국권역응급센터를 대상으로 한 2016년 평가결과(135.9%) 보다는 36%나 감소했다.

 

중증상병 해당환자의 재 전원율은 6.2%로 전년도 평가(13.3%) 대비 7.1% 감소했으며, 개선 목표치(8.0%) 보다는 1.8%나 초과 달성한 것으로 파악됐다.

 

또한 중증응급환자재실 시간은 12.8시간으로 전년도 평가(17시간) 대비 4시간(25%)이나 단축됐으며 개선목표치(12시간)에도 근접하게 다가섰다.

 

이같은 성과는 전북대병원이 응급환자의 신속하고 정확한 치료를 위해 진료체계를 개선하였고, 응급의료센터의 기능강화를 위한 시설개선 등 응급실 운영체계 개선 대책을 마련해 꾸준히 실천한 결과로 풀이된다.

 

병원 측이 마련한 응급실 운영 개선책은 응급실 과밀화해소 노력 응급실 비상진료체계에 대한 의료진 근무수칙 강화 전원체계 개선 응급의료센터 기능강화를 위한 시설보완 등을 골자로 하고 있다.

 

 

 

병원 측에서는 전 직원이 응급실 재실시간 단축과 환자의 중증도 향상 등 응급실 개선을 위해 노력해왔으며 이같은 노력이 환자의 치료집중도를 높이면서 응급실 개선 뿐만 아니라 병원의 전반적인 의료질 향상으로 이어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강명재 병원장은 응급실을 방문하는 환자와 보호자들에게 보다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앞으로도 진료시스템과 시설개선을 통해 보나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도민들이 믿고 찾는 병원이 될 수 있도록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목록

  • 유튜브
  • 페이스북

NOT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