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검색

News
> NEWS > News
정성후 전 전북대병원장, 병원발전기금 1억원 기탁
작성자 |
관리자
등록일 |
2017-12-08
조회 |
1061

 

 

정성후 전북대학교병원 유방·갑상선외과 교수가 병원발전과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병원발전기금 1억원을 기탁했다.

전북대병원은 강명재 병원장을 비롯한 정연준 기획조정실장, 양종철 홍보실장 등 병원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전달식이 진행됐다고 10일 밝혔다.

 

정성후 교수는 “병원이 어렵고 힘들 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었고 병원에 깊은 애정을 가진 많은 분들이 우리 병원의 발전후원회를 중심으로 서로 힘을 모으는 기부문화 확산의 계기를 마련하고 싶었다”면서 “작은 정성이지만 우리 병원이 최고의 병원으로 성장하는데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북대병원 제18대 병원장을 지낸 정성후 교수는 병원장 재임시절인 2013년 병원발전과 기부문화 활성화를 위해 ‘전북대학교병원 발전후원회’를 만들어 공식 발족했으며 그해 발전기금 3000만원을 기탁해 병원발전기금 모금을 위한 마중물 역할을 했다.

전북대병원은 병원발전후원회가 발족되면서 본격적으로 병원 발전을 위한 기부운동이 일기 시작됐으며 현재까지 362명 13억 2000여 만원의 기부금이 모아졌다.

 

강명재 병원장은 “병원 발전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애써주시고 또 솔선수범해 발전기금을 기탁해준 것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병원을 더 잘 운영해서 소중한 뜻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목록

NEWS

  • 유튜브
  • 페이스북

NOTICE